빔프로젝터스크린, 고휘도 스크린, 커브드스크린, 곡면스크린, 시뮬레이션스크린, 하이파워스크린 제조업체 모컴테크

소형/개척 교회에 알맞는 영상 빔프로젝터스크린

[fusion_builder_container hundred_percent=”no” equal_height_columns=”no”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background_position=”center center” background_repeat=”no-repeat” fade=”no” background_parallax=”none” parallax_speed=”0.3″ video_aspect_ratio=”16:9″ video_loop=”yes” video_mute=”yes” overlay_opacity=”0.5″ border_style=”solid”][fusion_builder_row][fusion_builder_column type=”1_1″ layout=”1_1″ background_position=”left top” background_color=”” border_size=”” border_color=”” border_style=”solid” border_position=”all” spacing=”yes” background_image=”” background_repeat=”no-repeat” padding=”” margin_top=”0px” margin_bottom=”0px” class=”” id=”” animation_type=”” animation_speed=”0.3″ animation_direction=”left”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center_content=”no” last=”no” min_height=”” hover_type=”none” link=””][fusion_text] 오늘은 소형사이즈/개척 교회에 알맞는 영상스크린에 대해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일반적으로 여기서 소형 교회라 함은 일반 상가에 입주하여 있는 교회를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곳에 적당한 스크린은 80-100인치 사이즈를 추천드립니다. 스크린은 모컴의 “하이파워”스크린을 추천합니다. 바로, 울트라 고휘도 스크린으로 일반스크린 대비 20배 높은 밝기라는 점에 있습니다. S3D-82 스크린 그렇다면 왜 울트라 고휘도 스크린 “하이파워”를 써야할까요? 그 이유는 프로젝터 낮은 밝기 때문입니다. 소형교회에서 프로젝터는 LG 등에서 나온 LED 프로젝터를 추천해드립니다. 그 이유는 수명이 길어서  램프 교체 걱정을 안하셔도 된다는 장점이 있기 때문입니다. 분명히 처음엔 밝게 나왔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어둡게 나온다면 이건 램프의 수명이 다 한것입니다. 그럴 경우, 교체를 해줘야하는데 이 작업또한 익숙하지 않으신 분들에겐 쉬운 작업은 아니죠. 이런 경우를 피하기 위해서 LED 프로젝터의 긴 수명은 상당히 좋은 솔루션이 됩니다. 하지만!!!! 이 LED 프로젝터들은 주로 밝기가 일반 프로젝터에 비해 낮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현재 시중에 있는 LED 프로젝터중에 최고 높은 안시 제품이 only 1400정도입니다.
 보통 프로젝터가 3000-4000안시 루멘은 쉽게 찾아볼 수 있는데, 일반적으로 쓰이는 LED 프로젝터는 아직 그 밝기까지는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선명한 화질로 보기 위해서는 스크린에서 밝기를 높여줘야합니다.
모컴스크린 80 인치 VS 일반 스크린 비교 (LED 프로젝터 사용)

모컴스크린과 LED 프로젝터의 궁합은 그야말로 최고!! 일반 스크린 80인치-100인치 + 5000-6000안시 일반 프로젝터 (그것도 램프교체 필요한) 보다 모컴스크린 80-100인치 + 1000-1400안시 LED 프로젝터가 훨씬 좋은 결과가 나타납니다!!!!

밝은 곳에서도

소형교회/개척교회에서도

하이파워 스크린 + LED이 최고의 솔루션입니다!!!! 문의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감사합니다.

  [/fusion_text][/fusion_builder_column][/fusion_builder_row][/fusion_builder_container]

2016년 6월 12일

Tag